[밤의추억의 추억상자]

  에반 올마이티의 전작 브루스 올마이티를 기억하십니까? 평범한이라기보단 좀 덜떨어지는 리포터가 갑자기 하나님의 능력을 갖게 되어 생기는 갖가지 유쾌한 해프닝 그리고 그 속에서 일이 자신이 원하는 대로 이루어지지 않을 때 모든것을  조물주의 탓으로 돌려버리며 원망으로 자기 도피를 하는 인간의 본성을 꼬집으며 진정한 힘은 어떤 마법이나 기적에서 오는 것이 아니라 인간 스스로에게 내재되어 있으며 사람의 행복은 자신이 만들어가는 것이란것을 짐캐리 특유의 코믹연기로 그려내 우리에게 즐거움을 준 영화인데요.
  이번에는 브루스가 아니라 에반입니다. 역시 스포일러는 비껴가면서 요령껏 여러분의 결정을 돕도록 하겠습니다. 에반 올마이티는 전형적인 가족 코미디물로써 가정에 대한 이야기와 사회생활에 찌들려 사는 현대인에게도 유쾌함을 선사하는 영화입니다. 특히 이번 이야기의 모티브가 되는 노아의 방주는 설정 특성상 동물이 많이 출연하므로 어린이들이 특히 좋아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바쁜 생활 속에서도 가족의 소중함과 사리사욕을 위해 현실과 타협하는것이 얼마나 어리석은 짓인지를 깨닫게 하는 교훈이 담긴 영화입니다. 전체적인 전개는 약간 황당한 면이 있고 전작인 브루스올마이티보다는 짐 캐리의 입담이 빠진만큼 아쉬움이 남는 영화였습니다. 대신 아이들을위한 풍부한 볼거리를 제공한 영화였습니다.
  전체적으로 영화관을 나서면서 느끼는 것은 유쾌하다 였습니다. 가족끼리 아이들을 위해 서비스를 하시기에는 아주 적절한 영화라고 생각합니다. 아이들의 손을 잡고 주말에 영화관에 가 보시는건 어떨까 싶네요. 이상 밤의추억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톰 새디악 갑독 스티븐 카렐 모건 프리맨 주연 영화 에반올마이티 포스터


Copyright ⓒ 2007 www.nightmemory.com. All Rights Reserved.
Posted by 밤의추억(Nightmemory)
트랙백 0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