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의추억의 추억상자]

  오오바 츠쿠미의 원작만화의 인기에 힘입어 카네코 슈스케 감독이 이를 영화화 한 작품입니다. 아무래도 원작인 만화나 애니메이션보다 영화라서 시간상의 제약이 있기 때문에 약간의 스토리 변형은 있기는 하지만 그래도 나름대로 원작에 충실한 영화였다고 생각합니다. 게다가 컴퓨터 그래픽으로 탄생된 사과를 좋아하는 사신 류크의 모습이 왜인지 모르게 정답게 느껴지는 것은 밤의추억만의 느낌은 아니지 싶습니다.
 
  영화는 나름대로 원작에 충실한 전개로 스토리의 긴장감을 이어갑니다.하지만 여기서 밤의추억이 맘에 들지 않았던 것은 캐스팅입니다. 주인공인 라이토역의 후지와라 타츠야는 연기는 괜찮게 하는데 왜 그렇게 원작의 분위기와 다른지 하여간 영화를 보는 내내 그 점이 신경 쓰였습니다. 하지만 라이토의 라이벌인 L역의 마츠야마 켄이치는 원작의 이미지와 딱 맞아 떨어지는 배우로써 그나마 밤의추억의 불편한 마음을 풀어주었습니다.
 
  이 영화에서 또다른 주목거리는 기괴한 모습과는 달리 깜찍하게 사과에 중독된 사신 류크의 모습입니다. 데스노트의 주역인 사신 류크의 컴퓨터 그래픽 합성은 아주 자연스러웠으며 원작의 느낌을 그대로 살려주었습니다. 전체적으로 주인공 라이토 역의 캐스팅 밖에 불만이 없었던 영화 데스노트 더 라스트 네임. 강력 추천 들어갑니다.

  이 영화는 데스노트 매니아나 또는 데스노트를 나름 재밌게 보셨던 분들이 보시면 좋을듯 합니다. 스토리 전개 속도 또한 영화시간에 맞춰 적절히 안배되어서 다른 장편 만화를 영화화 한 작품보다 스토리를 이해하는데 문제가 없었습니다. 아직까지 데스노트를 접해보지 않으신 분이나 애니메이션에 관심이 없으신 분들은 영화를 보셔도 충분할 듯 싶습니다.

  일본 영화는 재미없다는 생각이 지배적인 밤의추억한테 역시 스토리가 좋으면 재밌을 수 있다는 것을 알게 해 준 영화 데스노트 더 라스트 네임. 오늘 이 영화를 보면서 한번 긴장감 넘치는 두뇌게임의 세계에 빠져들어보세요. 추리소설을 좋아하시는 분들에게도 강추합니다. 이상 밤의추억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카네코 슈스케 감독, 후지와라 타츠야, 마츠야마 켄이치 주연 영화 데스노트 더 라스트 네임의 포스터


Copyright ⓒ 2007 www.nightmemory.com. All Rights Reserved.
Posted by 밤의추억(Nightmemory)
트랙백 보내기 댓글 쓰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에반 올마이티의 전작 브루스 올마이티를 기억하십니까? 평범한이라기보단 좀 덜떨어지는 리포터가 갑자기 하나님의 능력을 갖게 되어 생기는 갖가지 유쾌한 해프닝 그리고 그 속에서 일이 자신이 원하는 대로 이루어지지 않을 때 모든것을  조물주의 탓으로 돌려버리며 원망으로 자기 도피를 하는 인간의 본성을 꼬집으며 진정한 힘은 어떤 마법이나 기적에서 오는 것이 아니라 인간 스스로에게 내재되어 있으며 사람의 행복은 자신이 만들어가는 것이란것을 짐캐리 특유의 코믹연기로 그려내 우리에게 즐거움을 준 영화인데요.
  이번에는 브루스가 아니라 에반입니다. 역시 스포일러는 비껴가면서 요령껏 여러분의 결정을 돕도록 하겠습니다. 에반 올마이티는 전형적인 가족 코미디물로써 가정에 대한 이야기와 사회생활에 찌들려 사는 현대인에게도 유쾌함을 선사하는 영화입니다. 특히 이번 이야기의 모티브가 되는 노아의 방주는 설정 특성상 동물이 많이 출연하므로 어린이들이 특히 좋아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바쁜 생활 속에서도 가족의 소중함과 사리사욕을 위해 현실과 타협하는것이 얼마나 어리석은 짓인지를 깨닫게 하는 교훈이 담긴 영화입니다. 전체적인 전개는 약간 황당한 면이 있고 전작인 브루스올마이티보다는 짐 캐리의 입담이 빠진만큼 아쉬움이 남는 영화였습니다. 대신 아이들을위한 풍부한 볼거리를 제공한 영화였습니다.
  전체적으로 영화관을 나서면서 느끼는 것은 유쾌하다 였습니다. 가족끼리 아이들을 위해 서비스를 하시기에는 아주 적절한 영화라고 생각합니다. 아이들의 손을 잡고 주말에 영화관에 가 보시는건 어떨까 싶네요. 이상 밤의추억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톰 새디악 갑독 스티븐 카렐 모건 프리맨 주연 영화 에반올마이티 포스터


Copyright ⓒ 2007 www.nightmemory.com. All Rights Reserved.
Posted by 밤의추억(Nightmemory)
트랙백 보내기 댓글 쓰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자 이번에는 찰리 콕스, 클레어 데인즈, 미셸 파이퍼, 로버트 드 니로 등 화려한 캐스팅으로 화제가 된 로맨틱 판타지 영화 스타더스트 입니다. 언제나 그렇듯이 스포일은 요령껏 비켜가면서 감상평을 쓰겠습니다. 밤의추억이 영화 스타더스트를 보게 된 가장 큰 원인은 바로 미셸 파이퍼가 나오기 때문입니다. 개인적으로 헐리우드 여배우 중에서 미셸 파이퍼를 가장 엘레강스한 여배우라고 생각합니다. 여전히 매력을 잃지 않고 계시더군요. 또 한가지 이 영화가 밤의추억을 궁금하게 한 점은 악역이 드믄 미셸 파이퍼가 악역을 맡았기 때문입니다. 역시 중견 여배우 답게 악역도 맛깔나게 소화해 내더군요.

  밤의추억이 주연 여배우인 클레어 데인스를 처음 만난 것은 그녀가 리오나르도 디카프리오와 함께 연기한 로미오와 줄리엣줄리엣 역을 할 때였습니다 그 이후에 터미네이터 3에서도 다시 모습을 보여줬지만 아무리 봐도 역시 클레어 데인즈는 고전 의상이 잘 어울리는것 같습니다. 헐리우드에는 클레어 외에도 미인 여배우들이 많이 있지만 클레어 데인즈의 느낌은 미셸 파이퍼의 뒤를 잇는 느낌입니다. 완벽한 미인이라고는 할 수 없지만 느껴지는 포스가 있지요.

  영화에 대한 총평은 근래 본 영화중에서 스토리나 영상 면에서 아주 우수한 점수를 주고 싶은 영화라는 것입니다. 마녀와 마법이 나오는 해리포터 분위기의 판타지 물이면서도 사랑이야기도 적절히 들어가 있으며 액션과 CG 효과도 넘치지도 부족하지도 않게 잘 배합되어 있습니다. 별인 클레어 데인즈가 주연인 찰리 콕스와 만나 사랑에 빠지고 행복하면 환하게 빛을 낸다는 설정은 처음에는 유치하다고 생각이 들었지만 나중에 생각해 보니 꽤나 재밌다는 생각을 하게 했습니다. 로버트 드 니로의 감초같은 연기도 빛을 발했다고 생각합니다. 그나마 넘쳐나는 블록버스터들 사이에서 그나마 스토리가 볼만한 영화입니다. 추천 관객은 아무나 입니다. 연인사이에 가도 좋고, 아이들 데리고 가족끼리 오붓하게 가도 좋고요. 심지어는 혼자가서 보셔도 돈 아깝지 않게 잘 보실 수 있는 영화입니다.

  행복하게 해 주면 환하게 빛을 내는 별과 같은 여자친구가 계시다면 오늘 함께 손을 잡고 영화관에 가서 스타더스트를 보고 오세요. 캄캄한 영화관이 환하게 밝아질 수 있도록 여자친구 기쁘게 해 주시는 것도 잊지 마시고요. 그럼 여기 줄이도록 하겠습니다. 지금까지 밤의추억이었습니다. 오늘도 즐겁고 행복한 추억들 만드시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매튜 본 감독 찰리 콕스, 클레어 데인스, 미셸 파이퍼, 로버트 드니로 주연 영화 스타더스트의 포스터


Copyright ⓒ 2007 www.nightmemory.com. All Rights Reserved.
Posted by 밤의추억(Nightmemory)
트랙백 1 댓글 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 저도 간만에 재미있는 영화를 봤다고 생각합니다. ㅋ;

    클레어 데인즈는 세월이 흘러도 여전히 아름다운 것 같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