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의추억의 추억상자]

  에반 올마이티의 전작 브루스 올마이티를 기억하십니까? 평범한이라기보단 좀 덜떨어지는 리포터가 갑자기 하나님의 능력을 갖게 되어 생기는 갖가지 유쾌한 해프닝 그리고 그 속에서 일이 자신이 원하는 대로 이루어지지 않을 때 모든것을  조물주의 탓으로 돌려버리며 원망으로 자기 도피를 하는 인간의 본성을 꼬집으며 진정한 힘은 어떤 마법이나 기적에서 오는 것이 아니라 인간 스스로에게 내재되어 있으며 사람의 행복은 자신이 만들어가는 것이란것을 짐캐리 특유의 코믹연기로 그려내 우리에게 즐거움을 준 영화인데요.
  이번에는 브루스가 아니라 에반입니다. 역시 스포일러는 비껴가면서 요령껏 여러분의 결정을 돕도록 하겠습니다. 에반 올마이티는 전형적인 가족 코미디물로써 가정에 대한 이야기와 사회생활에 찌들려 사는 현대인에게도 유쾌함을 선사하는 영화입니다. 특히 이번 이야기의 모티브가 되는 노아의 방주는 설정 특성상 동물이 많이 출연하므로 어린이들이 특히 좋아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바쁜 생활 속에서도 가족의 소중함과 사리사욕을 위해 현실과 타협하는것이 얼마나 어리석은 짓인지를 깨닫게 하는 교훈이 담긴 영화입니다. 전체적인 전개는 약간 황당한 면이 있고 전작인 브루스올마이티보다는 짐 캐리의 입담이 빠진만큼 아쉬움이 남는 영화였습니다. 대신 아이들을위한 풍부한 볼거리를 제공한 영화였습니다.
  전체적으로 영화관을 나서면서 느끼는 것은 유쾌하다 였습니다. 가족끼리 아이들을 위해 서비스를 하시기에는 아주 적절한 영화라고 생각합니다. 아이들의 손을 잡고 주말에 영화관에 가 보시는건 어떨까 싶네요. 이상 밤의추억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톰 새디악 갑독 스티븐 카렐 모건 프리맨 주연 영화 에반올마이티 포스터


Copyright ⓒ 2007 www.nightmemory.com. All Rights Reserved.
Posted by 밤의추억(Nightmemory)
트랙백 보내기 댓글 쓰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자 밤의추억이 이번에는 판타스틱 4 : 실버 서퍼의 위협을 보고 왔습니다. 여러분들에게 영화 관람평을 써 드리느라 간당 간당한 재정에도 불구하고 열심히 영화를 보고 있는 밤의추억이 참으로 기특하지 않습니까? 자 그럼 기술적으로 스포일 피해가면서 여러분들의 결정을 도와드리겠습니다.
  판타스틱 4 전편은 DVD로 보았기 때문에 전편 내용은 대충 꿰고 있으니 2편을 보는데 무리가 없을것이라 생각했으나 의외로 스토리가 빈약하여 살짝 짜증이 났습니다. 전편이 어떻게 판타스틱 4가 생겨났는가에 중점을 두었다면 이번편은 좀 그들의 활약을 중점적으로 그렸습니다. 그러나 등장하는 실버서퍼 이 케릭터는 원래 마블코믹스의 만화에서는 굉장히 파워풀한 케릭터로 설정이 되어 있는데 이상하리만치 약한 모습을 보이며 잡혀서 고문을 당하거나 극중 제시카 알바와 영문모를 사랑에 빠지기도 하고 마지막에는 영화에서 가장 중요한 위협을 혼자 해결 하는 등 뭔가 스토리가 시원치 않습니다.
  특수효과는 볼만하고요 설정도 괘 잘 되어 있지만 결국은 스토리의 인과관계가 불분명해서 영화의 재미를 떨어뜨립니다. 역시 장편 연재 만화를 한시간 반 분량으로 줄이다 보니 그렇게 됐을꺼란 생각을 하게 합니다. 영화에 대한 총평은 다른 영화에 비해서 러닝타임도 짧고 스토리도 빈약하나 제시카 알바의 팬들은 더욱 더 이뻐진 제시카 알바를 보는 것으로 불만이 없을듯 싶습니다. 이번에는 제시카 알바의 누드씬이 가장 인상에 남는다고 평할 수 있겠습니다. 그냥 볼거 없으면 제시카 알바 때문에 볼만한 영화 하지만 약간은 본전 생각나게 하는 영화였습니다. 여기까지 밤의추억 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팀 스토리 감독 판타스틱 4 : 실버 서퍼의 위협 포스터



Copyright ⓒ 2007 www.nightmemory.com. All Rights Reserved.
Posted by 밤의추억(Nightmemory)
트랙백 보내기 댓글 쓰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