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의추억의 추억상자]

  캘리코 은광촌미국 서부 캘리포니아 모하비사막의 현재는 폐광된 광산마을로 미국 서부 개척사의 산 증인입니다. 은값이 한창일 때 이곳의 가구 수는 무려 4000가구나 되었다고 합니다만 지금은 한가구도 살고 있지 않은 폐광촌이어서 유령의 마을(ghost town)이라고도 불리웁니다. 멕시코의 값싼 은의 유입으로 은값이 폭락하여 은광폐광된 이후 미국 서부의 민속촌으로 변화를 거듭해 관광지로써 재 등장한 명물입니다.
 
   전통적인 미국식 목조 건물이 인상적인 이곳은 서부 영화로 우리에게 익숙한 미국의 모습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곳으로 마을에 들어서면서 꼭 서부영화의 주인공이 된 듯한 느낌이 듭니다. 저쪽 골목에서 지금이라도 클린트 이스트우드쌍권총을 차고 걸어나와 길 한 가운데 딱 버티고 서서 자신을 노려볼 것 같은 이곳은 아래 사진들을 보면 여러분도 그 느낌을 간접적으로나마 느낄 수 있을 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캘리코는 서양여인들이 입는 주름치마를 말하는데 꼭 지층 모양이 그것과 닮아서 붙여진 이름이 아닌가 싶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을 중앙으로 난 큰 길을 따라 올라가다보면 양 옆으로 레스토랑, 우체국, 술집... 등등의 건물을 볼 수 있습니다. 서부영화로 우리에게도 익숙한 미국 서부 개척 마을의 대표적인 건물 배치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앞서 말했던 목조 건물입니다. 우리한테는 꽤나 이국적이지만 왜인지 끌리더군요. 나중에 밤의추억도 이런 집을 한번 짓고 살아보았으면 좋겠습니다. 들리는 말로는 나무 집친환경적이라 사람 몸에 좋다던데... 나무집에 온돌깔고 살면 연료비 많이 나올라나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렸을때 토요명화, 주말의 명화에서 하는 서부극을 보기 위해 밤잠을 설쳤던 그리운 추억을 되살려주는 마을 캘리코 은광촌... 혹시 미국 서부를 여행하게 되시면 이곳에서 잠시 쉬었다 가 보세요. 그냥 스쳐 지나가는 것으로는 별로 돈도 들지 않으니까요. 여러분의 눈과 감성을 한껏 자극해 줄 것입니다. 그럼 밤의추억여행기는 앞으로도 계속됩니다. 쭈~~~우우욱. v*^o^*v  예이!

Copyright ⓒ 2007 www.nightmemory.com. All Rights Reserved.
Posted by 밤의추억(Nightmemory)
트랙백 보내기 댓글 쓰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자 여기가 어딜까요? 아마도 명품을 사랑하는 한국분들에게는 잘 알려진 곳일껍니다. 미국 서부 캘리포니아주로스엔젤레스(LA) 비버리힐즈명품거리로 잘 알려져 있는 로데오거리(Rodeo Drive) 입니다. 쿠궁~~~! 한국 압구정의 로데오 거리도 화려하지만 이곳은 명품 거리라는 이름에 걸맞게 세계적인 명품상가들이 길 양쪽으로 즐비하게 늘어서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만약 자제력이 없으신 분들은 이곳에 가실 때 신용카드를 놓고 가시길... 제 조언을 무시하셨다가는 나중에 엄청난 신용카드 고지서에 깔려죽을지도 모릅니다. 세계의 패션디자이너명품 디자이너가 되기위한 신인 디자이너들이 모두 거쳐가는 곳으로 영화 프리티우먼의 배경으로도 등장했었죠. 그리고 혹시 미국 헐리우드 스타들을 만나고 싶다 생각하시면 아무래도 이곳에서 죽치고 계시는것이 확률이 가장 높습니다. 파파라치 아자씨들도 자주 애용하는 헌팅장소로써 운 좋으면 그냥 쇼핑하며 지나다니는 헐리우드 영화배우유명인을 만날 수 있는 곳이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었보다 그냥 돌아다니면서 윈도우쇼핑을 하는것 만으로도 시간 가는 것을 잊어버릴 만큼 눈이 즐거운 거리랍니다. 소위 헐리우드 스타일이라 불리우는 최신 유행 패션에 대한 트랜드를 알 수 있는 곳으로써 패션 디자이너를 꿈꾸시는 분들에게는 강추. 실제 디자이너들도 자주 돌아다니는 곳입니다. 우리의 앙드레 김 선생님도 여기에 가게 하나 내시면 좋을텐데...

  가까운 미래에는 이 거리에서 한국인 디자이너들의 부티크를 찾아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한국의 디자이너 여러분 화이팅입니다. 가장 한국적인 것이 세계적인 것이니까.요. 그럼 여기서 밤의추억 물러갑니다. 앞으로도 세계 이곳 저곳의 풍경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Copyright ⓒ 2007 www.nightmemory.com. All Rights Reserved.


Posted by 밤의추억(Nightmemory)
트랙백 보내기 댓글 쓰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