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의추억의 추억상자]

  밤의추억의 추억상자에 자주 들리시는 분이라면 아마 이전에 밤의추억혐한랩을 분석 했던 것을 기억하실 것입니다. 혹시 새로 오신 분들을 위해서 이전 글들은 아래에 링크하겠습니다. 이번에는 유튜브를 돌아다니다가 그에 대응하는 한국 랩이 나왔길래 또 아니 전해 드릴 수가 없더군요. 제목은 '너와 난 너무 China"입니다. 이전의 혐한랩 링크도 유튜브에서 찾아 링크하려고 하였으나 번역된 버전을 찾기 힘들고 어떤 영상은 블라인드 처리가 되어있어서 국내 동영상 링크로 올립니다. 이전에 링크했던 곳하고는 다른 곳을 선택한 이유는 시간이 지나면 링크가 깨지는 경우가 있기 때문입니다.

  지난 8월경에 베이징 올림픽을 기점으로 올라온 것 같은데 뒷북이라면 뒷북이지만 아직 접하지 못하신 분들을 위해 소개해 볼까 합니다. 우리의 속담인 '되로 주고 말로 받는다'가 바로 이런 경우를 두고 하는 말이 아닌가 싶습니다. 우선은 예전에 우리의 심기를 불편하게 했던 ''라는 제목의 혐한랩입니다. 두 곡이 배틀 형식이 되므로 이전것을 들어보고 들어봐야 그 맛을 제대로 알 수 있습니다.

자 이게 논란이 되었던 demonkay의 '개'라는 제목의 혐한랩입니다.

그리고 이것이 아비뇽 님의 "너와 난 너무 China'

'너와 난 너무 CHINA' 가사보기

  랩을 들어 본 제 감상은 마지막 부분을 빼고는 전체적으로 수위 조절을 잘 했다고  생각합니다. Demonkay라는 중국 래퍼는 한국인 전체를 싸잡아서 욕을 한 반면 이 동영상을 만든 한국 래퍼는 노래 전체에서 명확히 이 중국 래퍼에게만 초점을 맞추어 훨씬 성숙된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랩 차체의 흐름(Flow)도 가사의 운율도 월등하군요. 영어가사의 영어 운율까지 맞춘걸로 봐선 이 랩을 만든 사람이 영어권 나라에서 유학하는 유학생이거나 외국 체류 경험이 있는 사람이 아닌가 싶습니다. 한국어도 어색하지 않고 경상도 사투리를 섞어 놓은것으로 봐서는 교포는 아닌듯 싶고요. 마지막에 총을 찾는 것을 보니 총기를 접하는게 비교적 자유로운 미국계의 문화에 익숙한 사람이 아닌가 싶습니다. (20090102 추가: 문스담장노님의 제보로 이 곡이 웃대에서 활동하시는 아비뇽 님의 것임을 알게 되었습니다. 문스담장노님 감사합니다.)

  제가 이 랩을 높게 평가하는 점은 만약 이 랩이 혐중랩 이란 식으로 소개가 되었거나 Demonkay란 래퍼처럼 중국인 전체를 대상으로 싸잡아서 욕을 한거라면 아마 소개하는데 주저했을 것입니다. 하지만 전체 가사에 걸쳐서 이 랩이 한국 안티 래퍼인 Demonkay에게 한정된 랩임을 명확하게 하는데서 바람직하다고 생각했습니다. 가사의 내용도 이전에 이 Demonkay란 래퍼는 근거도 없는 중국내에서 떠도는 오해나 소문에 근거한 것이 많았다면 이 랩은 국제 언론에도 보도된 적이 있는 사실을 근거로 만들었으므로 참으로 이 랩을 반박하기란 어려울 것이라 생각합니다.

  밤의추억은 이런 점은 아주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지금까지 많은 네티즌들이 이런 국제적으로 민감한 문제에 대해 반응을 할때 너무 극단적인 감정에만 치우친 부분이 많습니다. 하지만 모든 것을 감정적으로만 반응한다면 감정에 감정을 더한 감정의 낭비만 있을 뿐입니다.

  밤의추억은 평화주의자이긴 하지만 이런 상황에서 눈치를 보며 욕하지 말자는 정치적인 소리나 하는 사람은 아닙니다. 욕 먹을만한 사람이 있다면 욕을 해도 되지만 욕을 할 때 하더라도 이 랩에서 보는것 처럼 오해의 소지를 줄여서 공격을 하더라도 정확하게 타겟 목표를 정하여 무의미하게 일반화 하여 불필요한 감정을 증대시키는 오류를 범하지 말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무작정 감정에 휩싸인 욕을 하기 보다는 사실에 근거하여 정확하게 반박해야 합니다.

  인터넷의 덕분에 세계는 좁아지고 있습니다. 기분 나쁜 일이 있다고 일차원 적인 욕설이나 세계에서 한국인 망신을 시키는 짓은 하지 말아야 하며 덧글 하나를 달아도 책임감 있게 달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예를 들어 사천성 지진이 천벌이니 뭐니 했던 그런식의 대응은 누가 봐도 욕 먹을 짓이므로 하지 말아야 할 대표적인 예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 랩에서 한가지 아쉬운 점은 랩 문화라고는 하지만 마지막에 총에 관련된 부분은 약간 조절해도 되지 않았을까 생각해 봅니다만 원래 미국계 랩 문화에서는 총에 대한 언급이 흔히 있는 일이니 뭐라고 단정 지을 순 없겠습니다.

  이 곡을 듣고 있으면 속이 후련해 지는 부분은 분명 있습니다. 하지만 잊지 말아야 할 것은 중국에도 좋은사람이 많다는 것입니다. 물론 혐한랩을 부른 Demonkay란 청년처럼 그리고 많은 한국에대한 글에 무작정 악플만 다는 삐뚤어진 사람들도 있지만 말입니다. 인터넷에서 한국인들은 이미 세계인입니다. 인터넷 사용문화 또한 그에 걸맞게 성숙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밤의추억의 글에 댓글을 다실 분들은 좀더 성숙된 댓글을 달아주시길 기대해 봅니다. '짱X'니 뭐니 비속어만 난무한다면 밤의추억은 실망할껍니다.

  그리고 이 랩을 포스팅하시는 분들 대부분이 '혐중랩'이나 '혐짱X랩' 이란 단어를 많이 사용하시는데 랩의 내용을 보면 분명히 이 랩은 중국인을 욕하는 글이 아니라 혐한랩을 만든 Demonkay란 래퍼를 욕하는 것입니다. 이 랩의 제작자도 분명 심사숙고해서 이렇게 한 것일테니 제작자의 확고한 의도를 사소한 본인 감정으로 왜곡시켜 이 곡의 전체적 의도를 망치고 갈등만 가중시키지 않았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그럼 오랜만에 스트레스 좀 해소하셨길 바라면서 밤의추억은 이만 물러갑니다. 다음에 또 찾아뵙겠습니다.

혐한랩에 관한 밤의추억의 이전 글 리스트 열기

Copyright ⓒ 2007-2008  www.nightmemory.com. All Rights Reserved.
신고
Posted by 밤의추억(Nightmemory)
트랙백 보내기 댓글 18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문스담장노 2008.12.29 12:42 신고

    그런데 우리나라 랩퍼가한 저랩이 중국까지 갔나요?

    • 유튜브에 돌아다니고 있으니 이미 본 사람들도 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언젠가는 그 중국 래퍼도 듣게 되겠지요. 어차피 혐한랩이 한국에 전해진 통로도 유튜브로 알고 있습니다. 인터넷 덕분에 세상이 좁아지고 있으니 중국까지 전해지는건 시간 문제일껍니다.

  2. 비밀댓글입니다

  3. 문스담장노 2008.12.31 19:48 신고

    아 이랩을 만든사람은 웃대에서 활동하시는 아비뇽님 입니다^^

  4. 요플레호 2009.01.31 23:13 신고

    웃대에서 활동하시는 아비뇽님은 외국유학경험이 있다고 들었습니다.

  5. 아비뇽 솔직히 잘하진 않은데 , 외국유학..?
    억양부터 안습인데 ㅋㅋ

  6. 혐한랩이 최고다 2009.09.28 00:38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7. ㅋㅋㅋㅋㅋㅋㅋㅋ윗분님들 만들자신이나있는지요...
    잘부르든못부르든 듣고만있는것보단낳은거같은데요..ㅋㅋ
    저사람은 실질적으로나서보기나했지..님은뭐....
    컴퓨터앞에앉아서 리플로욕하는게다잖아여ㅋ
    그건아닌듯
    님이자신감생겼다면 님도한번랩핑올려보시지그래요 ㅎㅎ

  8. 혐한랩은 나오자마자 들었었는데
    우리나라에서도 랩 한건 오늘 처음 알게됐는데
    아비뇽님? 랩 만드신분에 대한 정보 더 없나요?ㅠㅠ
    누구 아시는분 있으면 제발 남겨주세요!

    • 예진님 밤의추억의 추억박스에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아쉽게도 저도 아비뇽님에 대해서 자세히는 모릅니다. 아마도 웃대에 가 보시면 좀 더 알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혹시 다른분들은 아시는 분이 없으신가요?

  9. 아 ㅋㅋㅋ 2011.03.29 19:32 신고

    중국 래퍼 ㅋㅋ 라임은 모르겠지만 래핑진짜 저질이다...
    아비뇽님은 랩 잘하시는데요??